fbpx

양민경

HR 블레틴의 편집인으로 인재경영과 관련된 최신 트렌드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역량과 조직원 간의 시너지를 최대화함으로써 조직 성과를 증대하는 조직운영 모델과 기업 사례 발굴에 관심이 많습니다.

레고의 애자일 전환, 1년의 성과

레고 그룹(이하 레고)은 1932년에 설립된 덴마크의 장난감 제조 업체이다. 레고의 2018년 매출은 약 6조 3천만원으로 이는 2017년보다 4% 증가한 수치이다. 레고의 브랜드 가치는 약 8조 6천억원으로 장난감...

VCNC에서 배우는 소통의 기술

VCNC는 커플앱 ‘비트윈’과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를 운영하는 9년차 스타트업이다. 비트윈과 타다의 누적 다운로드 수는 각 3100만, 180만건이며, 월평균 활성 이용자 수 각 150만, 50만명에 이른다. 올해 포브스...

[기업사례] 홀라크라시 도전기, 그 3년 간의 혈투

그 어느 때보다도 새로운 경영기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애자일’은 최근에 개발된 것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올 한 해 동안 뉴스 기사, 책, 강연 주제로 자주 등장하였다. 그 뿐만이 아니다....

[기업사례] 수평적인 조직구조, 자율과 신뢰의 문화 수퍼셀

수퍼셀은 클래시 오브 클랜, 클래시 로얄, 브롤 스타즈 등 인기 모바일 게임을 개발한 핀란드의 게임업체이다. 수퍼셀의 2018년 매출은 16억 달러(한화 약 1조 9천억원)로 2015년 23억 달러를 기록한 이래로 감소하는...

회사가 수평적인 문화를 가질 수 없는 사소한 이유들 – 3부

4. 직원을 성인이 아닌 어린 아이로 대하는 리더십도 수평적인 문화, 상호존중의 문화를 망치는 주요 원인이다. “야!, 너!”라고 부르는 리더, “내 밑에서 일한다"라고 생각하는 리더들은 근본적으로 직원들을 성인으로서, 존중해야 할 대상으로...

회사가 수평적인 문화를 가질 수 없는 사소한 이유들 – 2부

2. "야!, 너!, 임마!, 새끼야!" 리더가 내뱉는 이 단어는 그 자체로 지위를 이용한 폭력이고, 그 조직의 문화는 지위가 깡패인 문화가 되어 버린다. 회사는 직위와 직급 체계가 있다. 회사원들은 회사라는 업무...
Facebook Comments